애플, 아이폰13 등 신제품 공개

CPU, GPU 성능 증가

경쟁 업체들과의 경쟁서 승기 잡을까

(사진: CENT)

애플이 아이폰13을 전격 공개했다.

어제(14) 애플은 이날 ‘스페셜 이벤트’를 온라인으로 열고 스마트폰 ‘아이폰13’ 시리즈와 스마트워치 ‘애플워치 시리즈7’, 태블릿 ‘6세대 아이패드 미니’, ‘9세대 아이패드’ 등을 선보였다. 특히 이목이 집중된 아이폰13은 아이폰12에 비해 성능과 카메라가 전반적으로 개선된 것으로 밝혀졌다. 모든 모델에 자체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인 ‘A15 바이오닉’이 적용됐기 때문인데 CPU 속도가 경쟁 제품과 비교해서 50%, 그래픽처리장치(GPU)는 30% 빠르다고 애플은 소개했다. 아이폰13 카메라의 경우 영상 촬영 때 자동 초점 이동이 가능한 ‘시네마틱 모드’가 추가됐다.

전문가들은 아이폰13의 향후 흥행 여부가 관건이 될 것이란 관측을 내놨다. 삼성전자 3세대 폴더블폰의 글로벌 흥행이 이어지고 있고 중국 업체들이 가격 경쟁을 내세우며 신제품 출시가 계속되고 있기 때문에 스마트폰 업계의 전쟁은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대니 김 기자]

<© KOREAN MEDIA GROUP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