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상철 부동산 ]-Rent가 드디어 떨어지고 있습니다

<한상철 부동산>

Rent가 드디어 떨어지고 있습니다

지난 3년간 나라 평균 20%가량 올라갔던 렌트비가 일부 지역에서 하락하고 있다고 합니다. Census에 따르면 그동안 평균 임금의 인상률은 10%에 그쳤으니 렌트를 사시는 분들께는 큰 부담이었을 것입니다. 

 

물론 대부분의 경제학자들은 현재의 집 수요와 공급의 비율로 보아 렌트비는 앞으로도 오를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하지만 예년처럼 두 자릿수로 오르는 것이 아니고 오름세가 좀 둔화될 것으로 전망들을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아직 제가 사는 시카고 지역의 렌트비 하락세는 아직 없습니다. 오히려 오르고 있는 실정입니다. 이유는 아래에서 말씀드리겠는데요, 그럼 어느 지역의 렌트비가 내려갔는지부터 먼저 같이 살펴보겠습니다. 

 

아래 지도에 보시는 대로 Sun Belt지역이라 부르는 남부와 SoCal지역들이 큰 하락세를 보였습니다. (물론 하락세를 보였다고는 하지만 지난 몇 년간 오른 것에 비하면 크게 떨어진 것은 아니지만요.)

그렇다면 왜 이 지역의 렌트비가 하락하였을까요? 

 

전문가들이 말하길 COVID가 끝나며 도시를 빠져나갔던 사람들이 돌아오고 있다고 합니다. 즉, 자택근무등이 활성화되어 많은 사람들이 보다 따듯한 곳으로 이주를 하였던 것입니다. 하지만, 몇 년이 지난 후 보다 많은 일자리의 기회 등이 있는 큰 도시들로 돌아오고 있는 것입니다. 그에 따라 위에 열거된 지역의 렌트는 수요가 낮아지며 가격이 낮아지는 것이고, 반면에 동부와 중부의 큰 도시들은 그 이동하는 수요만큼의 수요가 올라가 가격이 오르는 것입니다. 

 

때문에 동부와 중부는 이러한 이유로 렌트가 떨어지지는 않고 있습니다. 오히려 대도시들의 올라가는 렌트는 결국 잠재바이어들의 욕구를 자극할 것이고 바이어의 수요로 전환될 전망입니다. 

 

향후 미국 부동산 시장의 변화는 섣불리 예측하기 어려운 현실입니다. 보다 예민하게 주시해야 할 필요가 있어 보입니다.

 

추가로 궁금하신 부분은 언제든 연락 주십시오.  

 

일리노이 5만여 명의 리얼터 중 상위 1%에 랭크된 리얼터 한상철입니다.

시카고와 시카고서버브 전 지역에서 일반 주택(레지덴셜)과 비즈니스 매매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773-717-2227 / sang@sangcanhelp.com 으로 연락주십시요.